[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유니크_메인
유니크_메인


남성 아이돌그룹 유니크가 중국 최대 음악 시상식에서 ‘2016년 중국 최고의 유망주’로 선정됐다.

유니크는 최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4회 ‘인위에타이 V차트 어워즈’에 참석, ‘2016년 최고의 기대주 그룹상’을 수상했다.

이들은 이날 레드카펫을 시작으로 ‘이오이오(EOEO)’, ‘폴링 인 러브(Falling in love)’, ‘베스트 프렌드(Best Friend)’ 등 관객들의 호응 속에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인위에타이 V차트 어워즈’는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인 인위에타이가 주관하는 시상식으로, 중화권 최대 음악 시상식 중 하나로 손꼽힌다. 국내가수로는 유니크를 포함해 싸이, 빅스, EXID 등 한류스타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소속사 위에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측은 “유니크가 중국 최대 음악 시상식에서 의미 있는 상을 받게 돼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코리아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