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시우 기자]
이제훈1
이제훈1


이제훈이 자신의 외모에 대한 생각을 드러냈다.

4일 압구정 CGV에서는 감독 조성희를 비롯, 배우 이제훈, 고아라, 김성균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영화에서 황회장을 연기한 고아라는 이날 “극중 이제훈과 함께하는 씬이 한 번 밖에 없다. 너무 아쉬웠다”고 전한 후 “‘홍길동’이 많이 사랑받아서 속편에서 만나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이제훈은 이날 ‘나는 한 번도 내가 멋있다고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묻는 거짓말 탐지기에서 “없다”고 대답했는데, 이것이 진실로 밝혀져 눈길을 끌었다.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은 99%의 성공률을 자랑하는 탐정 홍길동이 20년간 해결하지 못한 단 하나의 사건을 추적하던 중 베일에 싸인 거대 조직 광은회의 충격적 실체를 마주하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 5월 개봉한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