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21221014_111
20160321221014_111


‘육룡이 나르샤’ 변요한이 무명에 유아인의 실체를 폭로했다.

21일 방송된 SBS ‘육룡이 나르샤'(연출 신경수 극본 김영현, 박상연)에서는 무명이 이방원(유아인)의 실체를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방지(변요한)는 무명 조직원들에게 “이방원과 정도전은 같다. 정도전의 정책에 감탄했지 반기를 든 적이 없다. 내가 그 모습을 공개하겠다”라고 털어놨다.

이방원은 불교와 사찰 조직, 상단, 궁인을 언급하며 “세 가지 기반을 쳐야 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핵심인물을 제거할 구체적인 방안을 계획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SBS ‘육룡이 나르샤’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