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문제적남자
문제적남자


미국 배우 클로이 모레츠가 정치적인 견해를 밝혔다.

클로이 모레츠는 20일 방송된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에 출연해 미국 공화당 후보 트럼프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클로이 모레츠는 과거 힐러리 클린턴에 대한 지지 의사를 공개적으로 드러냈던 터. ‘문제적 남자’ 멤버들은 “트럼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물어봐도 되겠느냐. 예민한 문제라 조심스럽다”고 의견을 물었다.

클로이 모레츠는 “사람들이 힐러리와 대니의 외교 정책을 비교하지 않느냐. 그런데 트럼프는 외교 정책이라는 게 아예 없는 사람”이라며 “만약 외교 정책을 갖고 있다 해도 그것은 3차 세계대전을 일으킬만한 것”이라며 거침없이 자신의 생각을 말했다.

이어 왜 트럼프가 미국에서 인기가 있는 것이냐는 질문에는 “사람들은 공화당의 토론을 TV로 보고 그것을 좋아한다. 그런데 내가 보기엔 그 토론은 코미디 같다”며 소신 발언을 이어갔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tvN ‘문제적 남자’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