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AOA 설현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AOA 설현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걸그룹 AOA 설현이 여전히 배우 송중기가 이상형이라고 말했다.

15일 오후, 서울 동대문 DDP에서는 온스타일 ‘스타일 아이콘 아시아 2016(Style Icon Asia)’의 메인 행사가 열렸다. 이날 설현은 ‘어썸 신드롬(Awesome Syndrome)’ 상을 수상했다.

이날 설현은 “스타일 아이콘 아시아에 처음 참석하게 됐는데 멋진 상을 받게 돼서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수상소감을 전했다.

이어 설현은 아직도 송중기가 이상형이냐는 질문에 “변함없이 송중기 선배가 이상형이다. 오늘 주차장에서 잠깐 뵀는데 바빠 보여서 인사는 드리지 못했다”고 답하며 아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설현은 최근 SBS ‘정글의 법칙’에 출연했으며,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을 촬영 중이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