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10 22;08;08-vert
2016-03-10 22;08;08-vert
‘한번 더 해피엔딩’ 장나라가 정경호의 프로포즈를 거절하고, 지켜보자고 했다.

10일 방송된 MBC ‘한번 더 해피엔딩'(연출 권성창, 극본 허성희)에서는 한미모(장나라)가 송수혁(정경호)에게 진심을 털어놨다.

송수혁은 한미모에게 반지를 보여주며 “나랑 결혼해줄래?”라며 프로포즈했다. 이에 한미모는 “수혁아, 나 할 말 있어”라며 말문을 열었다.

그녀는 “우리 결혼 말고, 한 번 겪어보자”라며 “시간을 두고 더 겪어보자. 지금보다 더 가깝게”라고 말했다.

이에 송수혁이 놀라자, 그녀는 “난 결혼을 해봤고, 살아봤고 이혼을 해봤어. 사랑의 성공은 결혼이라 생각해서 그렇게 지치고 다치면서도 이렇게 프로포즈 받을 순간을 향해 달려왔는데, 생각해보니 그 이후는 생각 안 했더라고”라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두려워지기 시작했어. 그게 너라서, 송수혁이라서. 잘하고 싶어졌어”라며 “서로에게 맞는지 우리 한 번 지켜보자. 송수혁 너라면 다시 용기있게 도전해보고 싶어. 한번 더 행복해지고 싶어”라고 덧붙였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MBC ‘한번 더 해피엔딩’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