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장진리 기자]
남궁민 진아름
남궁민 진아름


배우 남궁민과 모델 진아름이 핑크빛 열애를 인정했다.

남궁민의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 관계자와 진아름 소속사 에스팀 관계자는 25일 텐아시아와의 통화에서 “남궁민과 진아름은 연인 사이가 맞다”고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남궁민 측은 “방금 남궁민 본인과 통화해 두 사람의 열애 사실을 확인했다. 두 사람이 영화 촬영을 마치고 가까워진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진아름 측 역시 열애를 인정했다. 진아름 측은 “두 사람이 남궁민의 단편 영화 ‘라이트 마이 파이어’로 만나 7개월째 교제 중이다. 자세한 사항은 배우 본인의 사생활이라 잘 알지 못한다”고 밝혔다.

남궁민과 진아름은 남궁민이 연출을 맡은 ‘라이트 마이 파이어’를 통해 동료에서 연인으로 발전, 현재 7개월째 열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남궁민은 이동휘, 오정세, 양주호 등이 출연한 단편 영화 ‘라이트 마이 파이어’를 연출했는데, 진아름은 이 영화에서 여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돼 촬영을 마쳤다.

남궁민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에서 역대급 악역 남규만 역으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모델 진아름은 지난 2008년 데뷔, 톱모델로 활동했으며 최근에는 영화 ‘상의원’, ‘일장춘몽’ 등을 통해 연기자로도 활약 중이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텐아시아 DB, 에스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