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리멤버
리멤버


한진희가 정혜성의 뺨을 때렸다.

10일 방송된 SBS ‘리멤버-아들의 전쟁(이하 리멤버)’에서는 강석규(김진우)가 남여경(정혜성)에게 남규만(남궁민)의 여죄가 있음을 밝히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석규는 여경에게 “규만이 이 사건 만으로 끝나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여경은 “혹시 5년 전 오정아(한보배) 사건 말하는 거냐”고 물었다. 석규는 “아직 규만이 말 더 듣고 싶다”고 답했다.

여경은 남일호(한진희)를 찾아가 규만을 눈 못 감아 준다고 말했고, 이에 일호는 여경의 뺨을 때리고는 “규만이 일호그룹 후계자야. 꼴도 보기 싫다 당장 나가”라고 말했다.

‘리멤버’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SBS ‘리멤버-아들의 전쟁’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