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카이 팽현준
카이 팽현준


그룹 엑소의 첫 북미 투어에 카이가 제외됐다.

엑소는 10일(현지시각)부터 미국 댈러스를 시작으로 LA, 시카고, 뉴욕 및 캐나다 밴쿠버까지 주요 5개 도시를 찾는 북미투어를 진행한다.

그런데 댈러스 공연에 멤버 카이(본명 김종인)가 명단에서 빠졌다. 이는 현지 프로모터 업체의 실수로 카이의 비자 발급에 차질이 생겼기 때문. 엑소의 북미 현지 프로모터 업체 마이뮤직테이스트 측은 최근 공지를 통해 “우리의 실수로 엑소의 멤버 카이 비자 발급에 차질이 생겨 댈러스 콘서트에 아쉽게 참석하지 못하게 됐음을 알린다”라며 “엑소와 SM엔터테인먼트, 드림메이커에게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어 “밴쿠버 공연부터는 참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팬들이 원할시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 가능하도록 자세한 설명을 덧붙였다.

엑소는 첫 북미투어를 마친 후 오는 3월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앙코르 개최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텐아시아 DB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