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라디오스타_양세찬 박나래 홀린 Good Love 무대
라디오스타_양세찬 박나래 홀린 Good Love 무대


‘라디오스타’ 양세형-양세찬이 다이나믹 듀오의 ‘Good Love’ 무대를 펼쳐 이목을 집중시켰다.

10일(오늘)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서로 죽고 못 사는 네 사람 박나래, 양세찬, 장도연, 양세형이 출연하는 ‘사랑과 전쟁’ 특집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무대에 함께 선 양세형-양세찬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이는 “사실 노래는 세찬이가 합니다. 저는 추임새를 넣습니다”라는 양세형의 말과 함께 다이나믹 듀오의 ‘굿 러브(Good Love)’를 선곡하고 무대에 오른 두 사람의 모습으로, 장난기가 아닌 멋짐이 흐르는 듯해 기대감을 자아낸다.

하지만 사뭇 진지한 두 사람의 모습과는 달리 무대를 본 4MC는 폭소하고 말았다고 전해져 진지와 코믹이 어우러진 양세형-양세찬의 무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함께 공개된 스틸 속에는 황홀한 표정으로 무대를 바라보는 박나래의 모습이 담겨있어 시선을 집중시킨다. 지난 주 방송을 통해 박나래는 양세찬에게 반했던 순간으로 그가 노래방에서 다이나믹 듀오의 ‘굿 러브’를 불렀던 순간을 꼽은 바 있어 다시 한 번 설렘이 폭발했을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양세찬은 듀엣무대와는 별개로 혼자 무대에 올라 여심을 사르르 녹일만한 발라드를 선곡했고, 윤종신은 “이 노래를 소화하다니”라며 감탄을 마지 않았다. 하지만 그의 무대에는 반전이 숨어있었고 스튜디오는 웃음으로 발칵 뒤집혔다는 후문이어서 궁금증과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녹화에서는 양세형과 양세찬의 화려한 인맥이 공개돼 모두를 귀 기울이게 만들었다. 특히 두 사람은 자신의 인맥들과의 다양한 웃픈 에피소드까지 대 방출했다고 전해져 어떤 이야기들이 공개될지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과연 다이나믹 듀오로 변신한 양세형-양세찬의 ‘굿 러브’ 무대는 어떤 설렘과 웃음을 선사할지, 두 사람의 인맥을 비롯한 풍성한 에피소드는 10일(오늘)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 ‘라디오스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