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심으뜸
심으뜸


트레이너 심으뜸이 남다른 애플힙을 자랑했다.

지난 9일 오후 방송된 KBS2 ‘머슬퀸 프로젝트’에서 트레이너 심으뜸은 가수 스테파니와 함께 팀을 이뤄 애플힙을 만드는 운동법과 이를 응용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이날 심으뜸은 “애플힙을 보여달라”는 요청에 옆으로 서서 바디라인을 공개했다. 특히 그는 “하루에 스쿼트를 1,000개 한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심으뜸과 처음 만난 스테파니는 “정말 으뜸이십니다”라며 입을 쩍 벌려 웃음을 자아냈다.

‘머슬퀸 프로젝트’는 트레이너가 멘토로, 연예인들이 멘티로 나서 함께 다양한 종목에 도전하는 프로그램으로 인순이, 트와이스 정연이 우승을 차지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KBS2 ‘머슬퀸 프로젝트’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