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나돌
나돌


‘나를 돌아봐’의 이경규가 잭슨이 외국인인 척 하면서 할 짓을 다한다며 불만을 표현했다.

5일 방송된 KBS2 ‘나를 돌아봐’에서는 박준형이 잭슨의 매니저가 되는 장면이 방송됐다.

박명수는 이경규에게 “로브스터 좀 까주세요”라며 부탁을 했다. 매니저 이경규는 별 다른 대꾸없이 뜨거운 로브스터 껍질을 벗겨냈다.

매니저의 선행이 부러웠던 잭슨은 박준형에게 “형 나도”라고 말했다. 박준형은 “그래 이거 먹어”하면서 새우를 줬다. 이어 잭슨은 가장 큰 살덩어리를 덜어낸 이경규에게 다가가 몰래 젓가락으로 살덩어리를 잡았다.

이경규는 잭슨에게 “외국인인 척 하면서, 우리 나라 문화를 모르는 척하면서 할 짓 다 해”라며 불만을 드러냈다.

잭슨은 “저 알아요, 형 매니저인거 다 알아요”라며 엉뚱한 대답을 했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KBS2 ‘나를 돌아봐’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