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주현정 인턴기자]
bandicam 2016-01-27 20-16-21-460
bandicam 2016-01-27 20-16-21-460


‘쇼챔피언’ 코너인 ‘악플박스’에서 달샤벳이 악성댓글을 직접 읽는 모습이 그려져 논란이 되고 있다.

달샤벳은 27일 MBC에브리원‘쇼 챔피언’에서 달샤벳은 악플박스에 있는 악성 댓글을 읽었다.

종이에는 ‘한 명 코가 이상해. 마이클 잭슨인 줄. 콧구멍도 너무 짝짝이고 징그러워’라는 글이 적혀 있었고 이에 세리는 “선천적으로 문제가 있다. 마이클잭슨 닮아서 영광입니다”라며 애써 태연하게 대처했다.

이어 ‘달샤벳에 누가 있는지 모르겠다’는 글까지 나왔고 이에 세리는 “코가 짝짝이인 세리가 있다”라며 웃어 넘겼다. 그러나 팬들 사이에서는 도를 넘는 악성댓글이 담긴 ‘악플박스’의 의도가 무엇인지에 대한 문제로 논란이 되고 있다.

이날 ‘쇼챔피언’에는 신혜성, 달샤벳, 스텔라, 크로스진, 라붐, 전설, 헤일로, 임팩트, 안다, NOP.K, 코코소리, 인앤추, 베이비부가 출연했다.

주현정 인턴기자 guswjd@
사진. MBC 뮤직 ‘쇼챔피언’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