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박기웅
박기웅


지난 2014년 5월 의무경찰로 입대해 오는 2월 7일 전역을 앞둔 배우 박기웅이 하지원이 소속해 있는 해와달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15일 해와달 엔터테인먼트 측은 “스타성과 연기력을 두루 갖춘 배우 박기웅의 진면목을 관객과 시청자들에게 보여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으며, 박기웅 역시 “신뢰를 바탕으로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기웅은 2005년 ‘괴담’으로 데뷔한 이래, 영화 ‘최종병기 활’, ‘은밀하게 위대하게’, 드라마 ‘남자이야기’, ‘각시탈’, ‘풀하우스 테이크2′ 등에서 활약하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또 복무중임에도 제대 후 가장 기대되는 배우로 꼽히며, 이미 많은 작품의 러브콜을 받고 있어 전역 후 본격적으로 방송 활동 재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해와달 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