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layout 2015-12-30 (1)
layout 2015-12-30 (1)


배우 이수혁과 이유비가 미니시리즈 신인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2015 MBC 연기대상이 열렸다. 진행은 개그맨 신동엽과 배우 이성경이 맡았다.

이날 미니시리즈 신인상에는 ‘밤을 걷는 선비’에 이수혁과 ‘밤을 걷는 선비’의 이유비가 받았다.

이수혁은 “감사할 분들은 정중히 연락 드리겠습니다. 친구들이 항상 연기 꿈나무라고 놀렸었는데 이제 조금 더 한발 더 꿈에 다가간 것 같아 기쁘고 영광이고 감사합니다. 앞으로 좋은 배우가 되겠습니다”라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유비는 “2년 전 ‘구가의 서’로 신인상 후보에 올랐었는데 이번에 이렇게 받아 쑥스럽고 만감이 교차합니다” 하며 감격에 말끝을 흘렸다. 이후로 “가족과 팬들께 감사하고 앞으로 연기 활동을 하면서 어떤 일이 있어도 감사한 마음 항상 가지고 연기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라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2015 MBC 연기대상’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