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지성, 박서준
지성, 박서준


올해의 ‘MBC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 상은 누구에게 돌아갈까.

‘2015 MBC 연기대상’의 인기상과 베스트 커플상, 올해의 드라마상을 뽑는 인터넷 투표가 10일부터 imbc 홈페이지를 통해 시작됐다.

이번 투표는 시청자들의 사랑을 가장 많이 받은 올해의 드라마는 물론, 2015년 드라마 속 달달한 호흡을 선보인 베스트 커플, 최고의 남녀 배우를 뽑는 네티즌 인기상으로 총 세 부문에서 진행된다.

베스트 커플 후보에는 ‘킬미힐미’의 지성-황정음, ‘그녀는 예뻤다’의 박서준-황정음, ‘밤을 걷는 선비’의 이준기-이유비, ‘앵그리 맘’의 지수-김희선 등 총 12 커플이 후보에 올라 각축을 벌일 예정이다. 특히 ‘킬미힐미’에서 메인 커플만큼이나 사랑받았던 요나(지성)-박서준 커플이 후보에 이름을 올려 이번 베스트 커플상 수상 여부가 최대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뿐만 아니라, 남녀 배우 각각 한 명에게 돌아가는 네티즌 인기상 또한 치열한 투표 전쟁을 예고하고 있다. 남자 후보에는 박서준, 서강준, 유연석, 이준기, 지성, 최시원 등이 올랐으며, 여자 후보에는 강소라, 고준희, 김희선, 백진희, 이연희, 황정음 등 각각 14명이 후보에 올랐다.

인터넷 투표는 ‘2015 MBC 연기대상’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24일까지 진행되며 투표 결과는 생방송 현장에서 공개된다.

국민 MC 신동엽과 배우 이성경이 MC를 맡은 ‘2015 MBC 연기대상’은 오는 30일 상암 MBC 신사옥에서 오후 8시 55분부터 생방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텐아시아DB, 조슬기 기자 kelly@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