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내 딸 금사월' 백진희, 윤현민
'내 딸 금사월' 백진희, 윤현민


‘내 딸 금사월’ 윤현민이 백진희에게 고백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내 딸 금사월’ 28회에서는 강만후(손창민)에게 납치된 금사월(백진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강찬빈(윤현민)은 금사월을 구하기 위해 오혜상(박세영)과의 약혼하기로 결심했다.

약혼식 도중 극적으로 탈출한 금사월에게 연락이 왔고 컨테이너 박스가 있는 쪽으로 달려간 강찬빈은 금사월을 발견했다.

때마침 트럭이 등장하자 강찬빈은 몸을 날려 금사월을 구했다. 이후 강찬빈은 사월을 바라보며 “사랑한다 금사월”이라고 반지를 건넸고, 금사월 역시 “나도 사랑해”라고 화답하며 키스를 나눴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내 딸 금사월’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