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복면가왕’ 유영석이 펭귄맨 무대에 대한 아쉬움을 표했다.

6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여전사 캣츠걸’에 맞서 18대 가왕을 뽑는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럭셔리 백작부인’과 ‘남극신사 펭귄맨’이 2라운드 준 결승전 두 번째 대결을 선보였다.

이날 유영석은 펭귄맨 무대에 대해 “흠 잡을 곳 없이 잘했다”라며, “한 가지 아쉬운 점은 너무 잘해서 깨끗한 거리를 걷는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잘해도 욕 먹는 거에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