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인기가요 비에이피
인기가요 비에이피


그룹 B.A.P가 청춘의 포부가 담긴 파워풀한 무대를 보여줬다.

6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B.A.P가 ‘영, 와일드 & 프리’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B.A.P는 캐주얼하면서도 세련된 의상으로 무대의 자유로운 분위기를 더했다. 메시지를 담은 힘있는 퍼포먼스가 눈길을 끌었다.

‘영, 와일드 & 프리’는 리더 방용국이 직접 작사, 작곡과 편곡까지 나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 특히 ‘영, 와일드 & 프리’는 락 적이면서 거친 보컬과 랩의 조화로 청춘의 방황과 우정을 B.A.P 여섯 남자들 본인의 이야기로 표현했다. 비보이 출신 멤버 종업과 막내 젤로가 힘을 보탠 안무도 관전 포인트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소녀시대-태티서, 아이콘, 방탄소년단, EXID, 노을 , 이홍기, B.A.P, 나인뮤지스, 허각, 에이프릴, 디셈버, 업텐션, 로이킴, 스누퍼, 로드보이즈, 라붐, 퍼펄즈, 이예준, M.A.P6, HOTTIES가 출연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인기가요’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