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무한도전' 무한 뉴스
'무한도전' 무한 뉴스


‘무한도전’이 방송인 노홍철과 가수 길의 복귀 여론을 묻는 SNS를 삭제했다.

6일 오전 MBC ‘무한도전’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무한도전 현재의 5인 체제 여러분의 생각은 어떻습니까?”, “노홍철의 무한도전 복귀, 여러분의 생각은 어떻습니까”, “길의 무한도전 복귀, 여러분의 생각은 어떻습니까”라는 설문조사를 올리며 본격적으로 ‘무한도전’의 노홍철과 길의 복귀를 가시화 시켰다.

앞서 ‘무한도전’은 지난 5일 방송 말미에서 하반기 ‘무한 뉴스’를 전하며 노홍철과 길의 컴백을 논할 것을 예고했다.

이어 ‘무한도전’ 측은 6일 오전 공식 트위터를 통해 노홍철과 길의 ‘무한도전’ 복귀에 대한 의견을 묻는 여론조사를 진행했고, 누리꾼들은 열띤 찬반 의견을 표했다.

이후 ‘무한도전’은 해당 SNS를 삭제했다. 이에 ‘무한도전’ 측이 네티즌들의 거센 반응에 트위터를 삭제한 것인지 의문을 자아내고 있다.

‘무한도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