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무한도전 유재석
무한도전 유재석


유재석이 촬영 도중 사고를 쳤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자선 경매쇼 – 무도 드림 세 번째 이야기’가 방송됐다. 이날 유재석과 박명수가 MBC ‘신비한TV 서프라이즈(이하 서프라이즈)’ 촬영에 나섰다.

박명수는 마오쩌둥으로 변신해 분노 연기를 펼쳤다. 첫 촬영 때는 부족한 중국어 발음으로 NG가 났다.

두 번째 연기는 가까스로 통과가 됐다. 그러나 마지막 부분에 갑자기 촬영장 조명이 켜졌다. 알고보니 유재석이 박명수의 연기를 보고 웃다가 실수로 벽에 있는 버튼을 누른 것. 유재석은 당황해해 “죄송합니다”를 연발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무한도전’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