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주리 기자]
민주노총 이영주 사무총장 "오늘 중 한상균 위원장 거취 밝힐 것"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조계사에 은신 중인 한상균 위원장의 거취에 관한 입장을 1일 오전 중 표명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조계사 신도회 회원 16명은 지난달 30일 한 위원장이 기거 중인 도심포교 기념관을 찾아가 한 위원장을 끌어내려 시도하며 몸싸움을 벌였다.

신도회는 이후 조계사 주지스님을 면담한 후 철수했지만, 한 위원장에게 자정까지 조계사에서 나와 경찰에 출두할 것을 요구했다.

김주리 기자 yuffie5@
사진. 방송 캡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