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허각
허각


가수 허각이 겨울에 어울리는 노래로 돌아왔다.

28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허각이 ‘그날을 내 등 뒤로’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허각은 초록빛 티탄 체크 코트를 입고 무대에 올랐다. 허각은 따스하고 애절한 목소리로 노래를 이어갔다.

‘그날을 내 등 뒤로’는 따뜻함과 화려함을 동시에 표현하는 왈츠 풍의 정통 발라드로, 추억을 뒤로하고 담담하게 이별을 준비하는 남자의 마음을 대변하는 곡이다. 허각의 호소력 짙은 보컬과 가슴을 울리는 가사가 조화를 이뤘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다이나믹 듀오, 빅스, 브라운 아이드 걸스, 이홍기, B.A.P, 서인영, 나인뮤지스, 노을, 나비, 허각, 업텐션, 트와이스, 박시환, 에이프릴, 러쉬, 로드보이즈가 출연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