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한경일
한경일


가수 한경일이 가슴 시린 겨울의 정서를 담은 발라드곡을 발표한다.

한경일은 KBS2 일일드라마 ‘다 잘될 거야’의 OST Part.6 ‘바라보다 운다’의 가창자로 낙점됐다. 그는 이 곡을 통해 아픈 이별에 안타까움을 드러내는 호소력 짙은 창법을 구사했다.

‘바라보다 운다’는 웹드라마 ‘도전에 반하다’에서 엑소(EXO) 시우민의 ‘You Are The One’을 만든 작곡가 필승불패와 KBS2 드라마 ‘별이 되어 빛나리’에서 가수 폴포츠가 가창한 ‘I belive’의 작곡가 알고보니혼수상태가 의기투합해 주인공들의 정서를 표현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다 잘될 거야’는 흥미로운 극 전개 만큼이나 OST 라인업도 시청자 이목을 집중시킨다. 브이원(V.One), 우은미, 곽태훈, 반하나, 효은 등 실력파 가수들이 연이어 참여하면서 스토리 전개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OST 제작사 더하기 미디어 이성권 대표는 “어떤 곡을 부르더라도 자신에게 꼭 맞는 듯한 노래를 불러주는 고품격 보컬 한경일이 제목이 암시하듯 슬픔의 정서를 잘 표현한 곡”이라고 전했다.

한경일이 부른 ‘바라보다 운다’는 26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더하기 미디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