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조슬기
조슬기


‘상상고양이’ 마마무의 솔라가 멤버들 반응에 대해 입을 열었다.

24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CGV에서는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상상고양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연출을 맡은 이현주PD를 비롯해 배우 유승호, 한예리, 조혜정, 그룹 마마무의 솔라, 박철민이 참석했다.

‘상상고양이’는 고양이와 인간의 동거를 다룬 인기 웹툰 ‘상상고양이’를 원작으로 한 국내 최초 고양이 소재 드라마다. 각자 다른 상처를 가진 종현(유승호)과 고양이 복길이가 함께 살아가며 서로의 아픔을 치유해 나가는 이야기다.

이날 솔라는 유승호와 호흡에 대해 “처음 연기도전이라 많이 떨었는데, 편하게 대해주셔서 재밌게 촬영할 수 있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마마무 멤버들의 반응을 묻는 질문에 “멤버들이 말은 하지 않아도 유승호와 호흡을 부러워하는 눈빛을 보냈다. 속으론 부러워하고 있지 않을까”라고 답했다.

유승호의 첫 TV 복귀작인 ‘상상고양이’는 24일 오후 8시 50분에 MBC 에브리원을 통해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