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욕


유재환이 박명수에게 욕을 많이 듣는다고 말했다.

1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김이나, 유재환, 하석진, 박나래, 홍진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재환은 “박명수와 있으면서 세상에 있는 욕을 다 먹어봤다. 욕으로 블로그를 만들어도 된다”고 말했다.

이어 유재환은 “예를 들어 식사를 주문할 때 깐풍육을 시키라고 했는데 깐풍기를 시켰다. 그랬더니 박명수가 ‘형이 평소 닭 싫어하는 거 몰라?’라고 화를 내더라. 그런데 평소 치킨을 정말 좋아한다”며 “그래도 매일 화를 내는 건 아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