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슈스케
슈스케


자밀 킴이 케빈 오에게 조언했다.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7’에서는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생중계된 케빈 오와 천단비의 마지막 결승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주 아쉽게 탈락하게 된 자밀 킴의 대기실 모습이 그려졌다.

자밀 킴은 케빈 오를 향해 “완전 케빈 노래 잘 될 거다”라고 응원했다. 이어 그는 케빈 오는 다른 가수들과는 차별화된 매력이 있다는 것을 강조하며 “다른 사람이 되지 마라”라고 조언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net ‘슈퍼스타K7′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