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달살벌
달살벌


정준호와 문정희가 김원희의 시체를 발견했다.

19일 방송된 MBC ‘달콤살벌 패밀리’에서는 윤태수(정준호)와 김은옥(문정희)이 자동차 트렁크에서 손세운(김원해)의 시체를 발견하고 깜짝 놀랐다.

이날 윤태수는 손세운에게 30억을 사기 당하고 곤란한 상황에 처했다. 행방이 묘연했던 손세운은 도박장에서 도박을 하던 중 백기범(정웅인)에게 잡힌 상태였다.

백기범은 도주를 시도한 손세운을 살해한 후 그 시체를 윤태수의 자동차 트렁크에 집어 넣었다. 다음날 마트에서 시장을 보고 차 트렁크를 열어보던 윤태수와 김은옥은 그 안에서 손세운의 시체를 발견하고 당황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 ‘달콤살벌 패밀리’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