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달살벌
달살벌


유선과 문정희가 신경전을 벌였다.

19일 방송된 MBC ‘달콤살벌 패밀리’에서는 김은옥(문정희)과 최경미(박희진)가 사모들을 데리고 이도경(유선)의 카페를 찾았다.

이날 최경미는 오주란(지수원)에게 자신과 김은옥, 이도경이 학창시절 절친이었다며 자신이 셋 중 남자를 담당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이도경은 “남자 담당은 은옥이었다”라면서 “그런 쪽으로 재주가 있었다. 결국 짝사랑하던 남자와 결혼까지 골인하지 않았냐”라고 윤태수(정준호)를 언급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 ‘달콤살벌 패밀리’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