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객주3
객주3


장혁과 박은혜와 상봉했다.

19일 방송된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이하 객주 2015)’에서는 천봉삼(장혁)과 천소례(박은혜)의 재회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천소례가 쌀을 마련해줬다는 말에 천봉삼은 “용서하겠다는 말을 듣고 싶어서 알짱거리냐. 제발 부탁이니 와닿지도 않는 눈물 흘리지 말고 사라져라”고 소리쳤다.

이를 보다 못한 조성준은 “이분은 네 누나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천봉삼은 “말도 안되는 소리. 이런 여자가 무슨 내 누나냐”고 소리쳤다.

하지만 천봉삼은 이내 천소례를 알아봤고, 이들은 눈물을 흘리며 포옹했다.

이를 지켜보던 길소개는 “수적들과 내통한 천봉삼은 물론이고, 천소례까지 모두 처리하라”라고 명령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