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객주4
객주4


정태우가 세곡미를 돌려받지 말라고 말했다.

19일 방송된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이하 객주 2015)’에서는 세곡미를 받지 말라고 조언하는 선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저잣거리에서 왕발은 천봉삼(장혁)에은밀하게 쪽지를 건넸다. 쪽지에는 “쌀을 마련했다. 뒷산 언덕으로 내일 해시까지 나오너라”라고 적혀있었다.

이에 최돌이(이달형)는 천만 다행이라며 기뻐했지만, 선돌(정태우)은 “그 쌀 받지마. 수군들까지 다 알아. 무슨 명목으로 받을거냐”며 불안해했다.

하지만 천봉삼(장혁)은 “감찰선인이 나와 친하다. 나를 업어 키웠던 소개 형을 믿는다”며 세곡미를 받을 거라 말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