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레이양
레이양


트레이너이자 모델인 레이양이 화제인 가운데 그의 매력적인 일상이 눈길을 끈다.

레이양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도 노량진 가고 싶다. 배고파. 즐거운 저녁되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레이양은 활짝 미소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초근접 샷에도 굴욕없는 그의 무결점 피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레이양의 청순미 넘치는 미모가 인상적이다.

레이양은 KBS2 ‘비타민’,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더바디쇼2’에 출연 중이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레이양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