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처음이라서
처음이라서


정유진과 민호가 첫키스에 성공했다.

1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처음이라서’에서는 윤태오(민호)가 류세현(정유진)에게 키스를 시도하다 실패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태오는 류세현에게 “네가 옆에 있는데 어떻게 집중을 하냐. (나는 지금) 다른 생각 뿐이다”라며 투정을 부렸다.

이에 류세현은 “다른 생각 뭐 하냐. 나랑 뭘 하고 싶냐”라고 물으며 윤태오에게 다가갔다.

결국 류세현은 자신이 먼저 윤태오의 입술에 입을 맞춰 윤태오를 설레게 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온스?일 ‘처음이라서’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