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마을
마을


이열음이 박은석에게 마음을 고백했다.

18일 방송된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에서는 남건우(박은석)가 가영(이열음)을 걱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가영은 자신에게 병원을 가 보았느냐고 묻는 남건우에게 “지금 걱정하는 거냐”라면서 “매일 아프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에 남건우가 그런 소리는 하지 말라고 타이르자 “앞으로는 괴롭히지 않겠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가영은 “그래도 기다릴 거다. 기다리는 건 봐 달라”라며 마음을 고백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