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홍진영
홍진영


가수 홍진영이 능청스러운 연기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홍진영은 18일 오후 첫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달콤살벌 패밀리'(극본 손근주 김지은, 연출 강대선)에 특별 출연했다.

홍진영은 이날 태수(정준호)의 도움으로 성장, 인기를 얻은 트로트 가수로 분해 나이트클럽에서 공연을 펼쳤다. 반갑게 인사하는 태수를 향해 “덕분에 예능 프로그램 MC 자리도 꿰찼다”고 말했다.

태수는 자신의 일처럼 기뻐했지만, 이내 홍진영은 “그래서 말인데, 이제 못 올 것 같다”고 바쁜 일정을 핑계 삼았다. 어두운 표정으로 배신감을 드러낸 태수에게 애교 섞인 표정으로 상황을 모면하려는 홍진영은 능청스러운 연기력을 뽐내며 극에 활력소를 더했다.

한편 ‘달콤살벌 패밀리’는 대한민국 고달픈 가장의 대표 얼굴, 두 얼굴의 남자가 가족을 지키기 위해 벌이는 처절한 사투를 담아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MBC ‘달콤살벌 패밀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