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마을
마을


안서현이 정신병원에 감금됐다.

18일 방송된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에서는 윤지숙(신은경)은 서유나(안서현)를 데리고 서울에 있는 정신병원에 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유나는 의사가 환각을 보느냐고 묻자 “환각이 아니다. 혜진(장희진) 선생님이다”라고 대답했다.

서유나는 이전에도 환각을 보았느냐는 질문에 “딸이라서 엄마 뱃속에서 죽은 여동생을 봤다”라며 “그때도 ‘엄마, 살려줘’라고 했다”라고 고백했다.

이날 서유나는 윤지숙에 의해 정신병원에 감금돼 절망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