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쇼챔피언
쇼챔피언


‘쇼챔피언’ 빅스가 컴백과 동시에 챔피언 송을 차지했다.

1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뮤직 ‘쇼챔피언’에서는 빅스가 컴백 무대를 펼친 가운데, 여러 가수들을 꺾고 챔피언 송을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챔피언 송 가수로 호명된 빅스는 기뻐하며 트로피를 받았다. 혁은 “항상 큰 힘이 되어주시는 별빛(빅스 팬클럽) 감사하고 앞으로도 보답 드리도록 노력하겠다. 항상 변함 없는 빅스가 되도록 하겠다”라며 수상소감을 전했다.

이어 앵콜 무대가 시작되자 빅스는 팬들을 향해 “빅스가 많이 좋아한다. 우리 애기들, 사랑한다”라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빅스의 ‘사슬(Chained Up)’은 독일 유명 작곡가인 알비 알베르트손(Albi Albertsson)의 곡으로, 묵직한 비트 위에 채찍을 연상케 하는 Whip 사운드와 강인한 남자가 사랑에 있어서는 길들여진 짐승, 혹은 노예가 되어버린다는 내용은 짐승이 그로울링 하듯 읊조리는 가사로 잘 표현되어 듣는 이들을 사로잡고 있다.

이날 ‘쇼챔피언’에는 다이나믹 듀오, 이엑스아이디(EXID), 비에이피(B.A.P), 빅스, 브라운아이드걸스, MC스나이퍼, 몬스타엑스, 탑독, 전설, 로미오, 하이포, 타히티, 퍼펄즈, 워너비, 마이비, 비아이지(B.I.G), 엠에이피식스(M.A.P6), 브이에이브이(VAV), 스누퍼 등이 출연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뮤직 ‘쇼챔피언’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