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박소담
박소담


배우 박소담이 화제인 가운데, 최근 그가 임상수 감독과 함께 한 모습이 재조명되고 있다.

박소담은 지난달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뱀파이어는우리옆집에산다 #임상수감독님 #부산국제영화제 #마지막밤 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소담은 최근 영화 ‘뱀파이어는 우리 옆집에 산다’로 작업을 함께 하게 된 임상수 감독과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인자한 미소를 짓고 있는 임상수 감독 옆에 선 박소담의 모델 못지 않은 비율과 작은 얼굴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박소담은 최근 개봉해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영화 ‘검은 사제들’에서 미스테리 소녀 역을 맡아 주목을 받고 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박소담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