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올드스쿨
올드스쿨


가수 미스터 투(Mr.2) 박선우가 ‘사랑과 전쟁’ 출연 소감을 밝혔다.

9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가수 미스터투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박선우는 KBS2 ‘사랑과 전쟁’ 출연에 대해 “예전에 두 번 출연했는데 시청률도 높게 나오고, 재방송도 많이 해서 알아보시더라”고 말했다.

이어 박선우는 “밖에 나가면 아줌마들이 그렇게 이상하게들 보시더라. 잊어줬으면 좋겠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박선우는 연기를 하게 된 배경에 대해 “내가 동국대 연극영화과를 다녔다. 연극을 한창 하다가 대학가요제, 강변가요제에 솔로로 나갔다가 관계자분들 눈에 띄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 라디오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