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임휘준 인턴기자]
1447029236563fe9f481d07
1447029236563fe9f481d07


‘런닝맨’에서 하하가 초대한 김창근의 화려한 스펙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100 VS 100 레이스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 가운데 100인의 방송인과 100인의 스포츠선수들이 모여 사상초유의 대결을 예고했다.

이날 하하는 자신의 지인인 김창근을 초대했다. 같은 자전거 동호회에서 만난 김창근은 1971년생으로 서울대 졸업 후 한국과학기술원 테크노경영대학원 경영공학 박사까지 수료한 전직 기업인으로 NHN을 거쳐 웹젠 대표이사와 조이맥스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또 하하는 포토그래퍼 오중석을 초대하는 등 ‘황금인맥’을 자랑했다.

한편, 이날 ‘런닝맨’에서는 걸그룹 여자친구가 깜짝 축하공연을 선보였다.

임휘준 인턴기자 sosukehello@
사진. SBS 방송캡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