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복면
복면


‘복면가왕’ 이현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지난 8일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4연승에 도전하는 ‘소녀의 순정 코스모스’와 이에 도전하는 4인의 복면가수들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상감마마 납시오’는 가왕 ‘소녀의 순정 코스모스’에 패해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상감마마’의 정체는 바로 이현이었다.

이현은 탈락 후 인터뷰에서 “재미있는 경험이었다. 많은 분들이 내 보컬은 힘을 엄청 쓰는 보컬이라고 했다”며 “나는 특색 없는 내 목소리가 늘 아쉬웠다”고 밝혔다.

이어 이현은 “‘저렇게 3년 부르다 말걸’이라는 이야기만 들었었는데, 여러모로 열심히 한 무대였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