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금사월2
금사월2


‘내딸 금사월’ 박세영이 백진희에게 독설을 퍼부었다.

7일 방송된 MBC ‘내딸 금사월’에서는 금사월(백진희)에게 화를 내는 오혜상(박세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혜상은 공사장에서 마주친 금사월에게 “내가 강찬빈(윤현민)과 사귄다고 말했는데 왜 그러느냐? 강찬빈에게 관심 있는 거 다 안다”며 화를 냈다.

이에 금사월은 “오해다. 나는 강찬빈에게 관심이 전혀 없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오혜상은 “내가 제일 후회하는 것이 뭔지 아느냐. 너를 보육원에서 우리집으로 데려온 것이다”고 말했고 금사월은 당황했다.

이때 신득예(전인화)가 말다툼 중인 두 사람을 발견했고 독설을 내뱉는 오혜상에 충격을 받았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내딸 금사월’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