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금사월2
금사월2


‘내딸 금사월’ 윤현민이 색다른 백진희의 모습에 감탄했다.

7일 방송된 MBC ‘내딸 금사월’에서는 패션 브랜드 런칭행사에 참석한 강찬빈(윤현민)과 금사월(백진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금사월은 명신그룹 회장의 부탁으로 강달래(이연두)의 패션 브랜드 리뉴얼 행사에 참석했다.

강찬빈은 평소와 다른 섹시한 의상을 입은 금사월에 눈을 떼지 못했다. 다른 이들의 시선이 느껴지자 강찬빈은 금사월에게 “뭘 이렇게 얇게 입고 왔느냐”며 재킷을 건넸다. 하지만 금사월은 그의 호의를 거절해 강찬빈을 민망하게 만들었다.

두 사람은 투닥대기 시작했고 오혜상(박세영)은 이를 지켜보며 질투를 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내딸 금사월’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