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응팔6
응팔6


‘응답하라 1988′ 혜리의 첫사랑은 고경표였다.

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응답하라 1988’에서는 선우(고경표)의 가방에 초콜릿을 넣는 덕선(혜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보라(류혜영)는 덕선의 일기장을 훔쳐보고 덕선이 좋아하는 남자가 생겼고 그에게 초콜릿을 줬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이어 성인이 된 덕선(이미연)과 그의 남편(김주혁)이 등장했고 덕선의 남편은 일기장 속 초콜릿의 행방에 대해 물었다. 덕선은 “너에게 줬었다. 아닌가?”라며 초콜릿의 수신자에 대한 궁금증을 키웠다.

초콜릿의 주인공은 금방 밝혀졌다. 어린 덕선은 방에서 몰래 나와 한 가방에 초콜릿을 넣었다. 정환(류준열)과 동률(이동휘)가 차례대로 나와 자신의 가방을 가져갔고 초콜릿이 든 가방은 선우가 가져갔다.

이로써 덕선의 첫사랑은 선우로 밝혀졌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tvN ‘응답하라 1988′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