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무도
무도


‘무한도전’ 박명수가 웃음 연금술사로 재탄생했다.

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무도투어’ 특집으로 외국인 여행객을 위해 투어를 꾸리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투어 당일 유재석은 “웃음 사냥꾼, 웃음 사망꾼 모두가 흥행에 참패했다. 박명수가 이번엔 웃음 연금술사로 재탄생했다”며 박명수를 소개했다.

박명수는 “황금은 돌로 만든 아이가 바로 접니다”라며 의미를 알 수 없는 율동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