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오마베 5
오마베 5


‘오마베’ 태오가 짜장면이 묻은 입술로 아빠 리키김에게 뽀뽀를 했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이하 오마베)’에서는 짜장면 먹방을 펼치는 태오와 태린, 아빠 리키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태오는 무한 짜장면 사랑으로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아빠 리키김은 태오의 귀여운 모습에 “뽀뽀”를 요구했지만, 이내 짜장면으로 지저분해진 태오의 입술을 보고 “뽀뽀 주지마”라고 마음을 바꿨다.

허나 장난기가 발동한 태오는 뽀뽀를 거부하는 아빠에게 결국 뽀뽀를 했고, 아빠는 허탈한 표정으로 “고마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