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오마베
오마베


‘오마베’ 주안이네 가족이 과수원에서 폭소만발 런웨이를 펼쳤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이하 오마베)’에서는 과수원으로 가을 소풍을 떠난 주안이네(김소현, 손준호, 손주안)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배를 따기 위해 아빠 손준호는 가족들의 일바지를 준비했다.

형형색색 알록달록한 일바지를 착용한 가족들은 위풍당당한 런웨이를 손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첫 번째로 개그 욕심이 많은 아빠 손준호가 나섰고, 이어 카리스마 넘치는 주안이가 런웨이를 이어갔다. 마지막으로 엄마 김소현은 강시 스텝으로 걸어나와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