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20151023112111553epdl
20151023112111553epdl


가수 알렉스가 이현영의 드림맨으로 변신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아내가 뿔났다’에는 배우 강성진의 아내 이현영의 드림맨으로 알렉스가 출연했다.

이날 알렉스는 이현영에게 “나는 렉스, 당신은 로미”라며 애칭을 지어줬다. 또 “첫날인데 외식을 할 수는 없다”며 로맨틱하게 요리하는 모습도 선보였다. 이에 이현영은 “요리하는 남자는 정말 멋있는 것 같다”고 수줍게 말했다.

스튜디오에서 두 사람의 모습을 본 이봉원은 강성진에게 “너는 게임이 안 된다. 정신 차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알렉스는 최근 걸그룹 레인보우의 조현영과 열애를 인정한 바 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채널A ‘아내가 뿔났다’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