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마틴스미스가 에일리의 ‘헤븐’ 무대로 호평을 받았다.

지난 2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7’에서는 TOP6의 세 번째 생방송 무대가 펼쳐졌다.

‘미 마이셀프(Me Myself)’를 주제로 꾸며진 무대에서 마틴스미스는 에일리의 ‘헤븐’을 선곡했다. 마틴스미스는 특유의 끈끈한 팀워크를 기반으로 완벽한 무대를 선보였다.

마틴스미스의 무대에 심사위원들은 극찬을 아끼지 않으며 높은 점수를 줬다. 특히 김범수는 “부진을 털어내고 안정권에 들어갔다. 편안한 모습을 보여준 것 같다”며 마틴스미스의 무대를 칭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net ‘슈퍼스타K7′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