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오원경 인턴기자]
객주2
객주2


김민정과 한채아가 함께 송파로 떠났다.

28일 방송된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이하 객주 2015)’에서는 조소사(한채아)와 마주한 매월(김민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매월은 길을 지나다 신석주와 조소사를 의미심장하게 쳐다봤다.

또한 매월은 곁에 있던 맹구범(김일우)에게 “당신 아직 용 아니오. 쥐새끼다. 평생 어둡고 습한 데서 쌀이나 훔쳐 먹다가 구렁이에게 잡히겠다”라고 비아냥댔다.

이에 분노한 맹구범은 매월을 때리려 했고 보다 못한 조소사는 “어찌 아녀자를 그리 대하시오. 여기로 데려오시오”라고 말했다.

이어 조소사와 마주 앉은 매월은 “저는 정혼자가 송파사람이라 찾아가는 길이다”라고 고백했고, 조소사는 자신의 가마를 타고 함께 가자고 제안했다.

오원경 인턴기자 wonti920@
사진.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